신헌성 기자 기사입력  2015/11/18 [15:16]
서울호텔관광직업전문학교 관광경영학과 학생 4명, 모기업인 모두투어 취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15년 모두투어 하반기 공채에 합격한 서울호텔관광직업전문학교 졸업생 중 일부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서울호텔관광직업전문학교>  
[신헌성 기자] 서울호텔관광직업전문학교 관광경영학과 졸업생 4명이 모기업인 모두투어에 채용됐다. 학교측에 따르면, 최근 모두투어가 실시한 ‘2015년 하반기 공채’에서 이 학교 관광경영학과 최한슬·곽민주·유윤지·홍주형 학생이 75대 1의 경쟁률을 뚫고 합격의 기쁨을 안았다.
이와 관련해 모두투어의 인사채용 담당자는 “서호관 졸업생들이 전문지식과 실무능력을 갖춘 관광인재라 채용하게 됐다”며 “모두투어 직원으로서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호텔관광직업전문학교는 모두투어가 호텔·관광분야 글로벌 인재 육성을 위해 직영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네트워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많이 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