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병찬특집부장 기사입력  2019/06/24 [07:22]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에 친서 보내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 성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미국 백악관은 23(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에게 친서를 보낸 사실을 확인했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성명을 내고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에게) 친서를 보냈고 두 정상 간에 연락이 계속 진행돼 왔다"고 짧게 밝혔다.

 

▲     © 권병찬특집부장


트럼프 대통령이 친서를 보낸 시점이나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 사이에 서신교환 등이 계속되고 있다고 밝혀 협상교착이 이어져온 와중에도 정상 간 소통 지속으로 동력이 유지돼 왔음을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정은이 트럼프 대통령에게서 받은 친서에 만족을 표했다면서 "흥미로운 내용을 심중히(깊고 중요하게) 생각해 볼 것"이라는 김 위원장의 발언을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친서는 최근 김 위원장에게 받았다는 친서에 대한 답신일 것으로 보인다.

독자님들의 많은 제보와 관심 부탁드립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네트워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배너
많이 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