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자기자 기사입력  2019/10/29 [13:16]
서울온드림교육센터, 중도입국청소년과 함께하는 추(秋)억해 기억해 가을캠프
‘숲안愛 향기 담아’, ‘숲속뮤지컬’, ‘북(Book)극성 찾기’ 등 힐링 프로그램 진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특별시와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지원하는 서울온드림교육센터(센터장 김수영)가 중도입국청소년 65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10월 18일부터 20일까지 전라남도 장성군에 위치한 국립장성숲체원에서 ()억해 기억해 가을캠프을 진행했다.

 

 

# “한국어 공부가 어려워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는데요여기 와서 마음이 차분해져서 좋았고친구들도 많이 생겨서 좋아요.” - 필리핀 출신 알폰스(, 16)

 

# “단풍을 처음 봤는데 너무 예뻐서 좋아요. SNS에 올리면 핵인싸 될 것 같아요.” -이집트 출신 유스티나(,19)

 

 

 

미션 성공!” 자연물을 이용한 글자 만들기에 성공한 중도입국청소년들캠프를 통해 정착 과정에 받은 많은 스트레스를 한껏 날려버리고 있다.

 

 

서울특별시와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지원하는 중도입국청소년 지원기관인 서울온드림교육센터(센터장 김수영)가 중도입국청소년 65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10월 18일부터 20일까지 전라남도 장성군에 위치한 국립장성숲체원에서 ()억해 기억해 가을캠프을 진행했다.

 

이번 캠프는 이집트파키스탄나이지리아아르헨티나베트남중국 등 6개국 출신 중도입국청소년들이 한데 어울려 숲안愛 향기 담아숲속뮤지컬(Book)극성 찾기탐정 홍길동 등 다양한 활동을 즐겼다

 

김수영 센터장은 매년 여름겨울 캠프만 준비하다 가을의 아름다움도 보여주고 싶어 이번 캠프를 준비했는데 청소년들이 가을을 느끼며 힐링의 시간을 갖게 된 것 같아 다행이다.”며 소감을 전했다.

 

 

 

서울온드림교육센터는 단계별 한국어 교육 검정고시 대비 교육 글로벌문화탐방 한국사회 이해교육 문화체험활동 및 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현재까지 약850여명의 중도입국청소년에 서비스를 제공했다

 

또한 개별상담(심리진로진학 등)을 통한 정착 지원과 개별 사례관리 한국학교 편·입학을 위한 서류 안내 등을 통하여 중도입국청소년이 빠른 시일 내에 한국사회 일원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네트워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많이 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