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자와유미기자 기사입력  2020/07/15 [17:22]
'내일을 여는 국민의 국회’제72주년 제헌절 경축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7일 오전 10시 경축식 개최 · 5부요인 등 110여명 참석
- 경축공연 생략 · 좌석 간격 유지 등 간소하게 추진




국회(국회의장 박병석)는 '대한민국헌법'의 제정을 기념하고 그 역사와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7월 17일(금) 오전 10시, 국회의사당 중앙홀에서‘제72주년 제헌절 경축식'을 개최한다. 


경축식은 ‘내일을 여는 국민의 국회’라는 주제로 박병석 국회의장을 비롯한 김명수 대법원장, 유남석 헌법재판소장, 정세균 국무총리,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 등 5부요인과 전직 국회의장, 정당대표 및 원내대표, 국회의원, 입법·사법·행정부 주요 인사, 헌정회원, 제헌국회의원유족회 등 1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이번 제헌절 경축식은 좌석 간 간격을 약 1.8m로 유지하고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등 코로나19 방역대책을 철저히 수립하여 실시하며, 경축공연을 생략하는 등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예년과 달리 간소하게 추진된다. 


KBS 김윤지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되는 경축식은 국민의례, 감사패 수여, 국민훈장 수여, 경축사, 제헌헌법 전문 낭독, 제헌절 노래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애국가는 시각장애를 극복한 팝페라 가수 문지훈씨, 제자들과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헌혈봉사에 참여한 뮤지컬배우 이도희씨가 선도할 예정이다. 


감사패는 대한민국헌정회의 추천으로 의회민주주의 발전에 이바지한 김용채 전 의원(제7대, 제9대, 제12대, 제13대 국회의원)과 김영도 전 의원(제13대 국회의원)에게 수여된다. 국민훈장은 제20대 후반기 국회의장으로서 헌법정신 수호와 의회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노력한 문희상 전 국회의장에게 수여된다. 


대한민국 최고 규범인 헌법의 제정을 기념하는 박병석 국회의장의 경축사에 이어, 제헌헌법 전문 낭독을 통해 제헌의 의미를 되새길 예정이며, 끝으로 참석자 전원이‘제헌절 노래’를 부르며 경축식은 마무리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네트워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배너
많이 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