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자와유미기자 기사입력  2020/11/12 [14:54]
한화그룹, 2021년 점자달력 제작 및 기증
시각장애인들에게 스스로 한 해를 계획할 수 있도록 도움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화그룹이 10, ‘2021년 한화 점자달력’ 4만부를 제작해 무료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한화 점자달력은 지난 2000년 도움을 호소하는 한 시각장애인의 메일을 읽은 김승연 회장이 시각장애인들도 새해를 맞이하는 기쁨을 함께 할 수 있도록 하자라고 발의한 것을 계기로 시작돼 올해로 제작 20주년(21년차)을 맞이한 한화그룹의 대표 사회공헌 활동이다

 

 

2000년 5천부 제작을 시작으로 발행 10년이 되던 2009년부터는 벽걸이형과 탁상형 두 가지 형태로 구분각각 2 5천부씩 제작해 무료로 제공했다

 

 

시각장애인 관련 단체들의 호응이 높아 매년 부수가 확대돼 2021년 달력까지 포함하면 누적 발행부수가 약 80만부에 이른다이를 쌓아 올리면 에베레스트 산 높이(8,848m)보다 높다.

 

 

한화 점자달력 제작 20주년을 맞아 한화봉사단 임직원이 점자 전문 출판ㆍ인쇄 사회적 기업인

‘도서출판 점자’ 직원의 협조를 받아 점자달력 제작 교육을 받고 있는 모습

 

 

 

제작 20주년을 맞이한 올해는 시각장애인들의 실제 활용도를 반영해 탁상용 3만부벽걸이형 1만부를 제작했다한화그룹 홈페이지와 한화 점자달력 사무국을 통해 사전 신청한 300여개 시각장애인 관련 기관단체 및 개인들에게 12월 중순까지 순차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점자달력은 일반달력과 달리 점자의 손상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조판인쇄 작업을 제외한 대부분의 과정을 수작업으로 진행한다

 

 

때문에 한화그룹은 점자 전문 출판ㆍ인쇄 사회적 기업인 도서출판 점자와 함께 제작하고 있으며꼼꼼한 전문가 검수는 물론 실제 사용자인 시각장애인들의 의견을 수렴해 제작 과정에 반영하고 있다.

 

 

실제로 시각장애인 대상 이용자 의견을 반영해 1~6급 시각장애인 모두가 점자달력을 활용할 수 있도록 달력의 숫자 크기와 농도 등을 보완하는 한편절기와 기념일음력 날짜까지 점자로 별도 표기하는 등 실제 이용하는 시각장애인들의 눈높이에 맞춰 제작하고 있다

 

 

특히한화 점자달력은 시각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구분 없이 사용할 수 있어 서로를 이해하고 차별 없는 문화를 만들어가는데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한화 점자달력은 시각장애인들에게 오늘과 내일이라는 의미를 심어주고 일정 관리를 스스로 해결할 수 있게 해줘 한 해를 스스로 계획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네트워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많이 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