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환기자 기사입력  2021/12/29 [22:39]
'숲속유치원' 원아 및 직원일동, 고사리 손으로 모은 바자회 수익금 2년째 후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숲속유치원(원장 양성희)에서 지난 27 130여명의 원아와 교사가 함께 양산시장애인복지관(관장 김정자)에 장애아동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바자회 수익금을 후원하였다.

 

 이날 수익금은 지난 12월 원내에서 진행된 바자회 수익금으로“친구들이 모두 건강했으면 좋겠다”는 아이들의 소망을 담아 전달하였다.

 

 숲속유치원은 지난해 바자회 수익금을 기부한데 이어 2년째 장애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아이들이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성장할 수 있도록 후원을 하고 있다.

 

 양성희 원장은“만 3세부터 만5세까지 원아 130여명과 교사가 함께 참여한 것에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지역 내 아이를 도울 수 있는 기부가 아이들에게 좋은 교육의 기회가 될 것 같다할 수만 있다면 매년 후원을 이어가 아이가 성장하는 동안 꾸준한 도움을 주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네트워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