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자와유미기자 기사입력  2022/01/28 [00:56]
공군, 설 연휴 앞두고 혈액수급 위기 극복 위한 나눔 실천
코로나19로 혈액 수급 어려움 겪고 있는 소아암 환우 돕기 위해 한 해 동안 모은 헌혈증 기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군은 1 27(), 설 연휴를 앞두고 한국소아암재단 중부지부(대전 소재)를 방문하여 헌혈증 4,525장을 기부했다.

 

이번 헌혈증 기증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혈액 보유량이 급감함에 따라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아암 환우들을 돕기 위해 실시됐다.

 

공군 부사관단은‘국민과 함께하는 바르고 강한 공군’상 구현을 위해 작년 한 해 동안 공군부대 부사관들이 헌혈 후 보유하고 있던 헌혈증을 자발적으로 모아 생명나눔을 실천하기로 했다공군 부사관단이 기증한 헌혈증 4,525장은 약 180cc에 달하는 혈액양으로 향후 소아암 치료와 긴급수혈 등 다량의 혈액이 필요한 환우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공군 부사관단을 대표하여 헌혈증을 기부한 공군부사관단장 이원희 원사(공군주임원사부사후 164)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헌혈 수급이 어려운 상황에 도움이 필요한 환아들을 위해 헌혈증을 기부했다”며,“특히암과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는 환아들이 빨리 회복되어 활기차게 공부하고 건강하게 뛰어놀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공군 부사관단은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복지단체에 성금을 전달하고 봉사활동을 실시해왔으며앞으로도‘국민과 함께하는 바르고 강한 공군’이 되고자 헌혈증 기부를 포함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네트워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많이 뉴스
배너